본문 바로가기
▐ 필리핀 코로나19/코로나 현황

[필리핀 현지 소식] 2월 4일 현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우한폐렴) 관련 주요 신문기사 요약

by 필인러브 2020. 2. 4.
반응형



장난도 때가 있는 법이다. 레가스피 시티(Legazpi City)에 사는 한 브이로거(Vlogger)가 장난으로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쓰러진 척하고 쇼핑몰 입구에 누워 있는 영상을 올렸다가 호된 비난을 받아야 했다. 이 브이로거는 단순한 장난이었다면서 사과 영상을 올렸지만, 그가 이 문제의 영상을 찍는 동안 쇼핑몰 안은 공포에 질린 손님들로 난리가 났다고 한다. 그는 결국 경찰에게 잡혀 처벌받아야만 했다. 


 필리핀 서비사야 지방(Western Visayas‎)

- 필리핀 서비사야 지방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의심환자 10명 중 대부분은 중국인으로 의심 환자 중 6명은 아클란 지역에, 2명은 일로일로 시티에 있다고 알려져 있다. 그중 5명이 현재 음성 판정을 받은 상황인데, 지난 1월 29일 코로나 바이러스 증상을 보여 병원으로 이송된 일로일로의 3살 중국인 어린이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한다.

- 카피즈(Capiz) 지역의 의심환자는 51세 남성으로 로하스 시티(Roxas City)에 있는 병원에 격리되어 있다. 그는 홍콩과 마카오를 여행했었다고만 알려져 있다. 

- 망고 축제로 유명한 기마라스 섬에서 우한 지역의 방문객에 대한 일시적인 방문 금지 조치를 내렸다. 다행스럽게도 기마라스 섬에는 우한폐렴 의심환자가 발생하지 않은 상황이다.

- 바콜로드 지역에는 'Corazon Locsin Montelibano Memorial Regional Hospital'라는 이름의 병원에 두 명의 의심환자가 있는데, 한 명은 외국인이지만 다른 한 명은 필리핀인이라고 한다. 둘 다 타이완과 홍콩 등을 여행한 경험이 있다고 보고되고 있다.


 중앙 비사야지방(Central Visayas)

- 중앙 비사야지방에서는 총 16명의 의심환자가 있고, 그중 환자 5명은 두마게테에 있다. 두 명이 음성 확정 판정을 받았다.

- 두마게테의 실리만 대학교 부설 유치원에서 고등학교 학생들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을 막기 위해 온라인 수업을 하겠다고 밝혔다. 학교로 등교하는 대신 대체 학습을 통해 수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필리핀 신문의 기사를 보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환자가 어디에서 발생했는지 짐작하기 어려운 까닭 중 하나는 환자 발생 지역을 지방(Region)으로 표시하기 때문이다. 지방(Region)은 필리핀에서 가장 큰 행정 구역 단위로 무슬림 민다나오 자치구를 포함하여 총 17개 지방(Region)으로 나뉜다. 지방 다음에 해당하는 행정 구역 단위는 주(Provinces)인데 총 81개 주가 있다. 그리고 145개의 시(City), 1,489개의 구(Municipality)와 42,045개의 바랑가이(Barangay)로 구성되어 있다. 필리핀 보건부에서는 지역별로 발생 환자 수나 이동 동선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공개하지 않고 있다. 


+ 관련 글 보기 : [필리핀 지도] 행정구역 소개 - 17개의 지방(Region)과 81개의 주(Provinces), 145개의 시(City)




▲ 위의 이미지를 PDF 파일로 다운로드 받기

필리핀 우한폐렴 의심환자 발생지역 2020년 2월 4일.pdf


■ 필리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환자 발생 현황 (2020년 2월 4일 현재)


- 필리핀 보건부(DOH)에 따르면, 2월 4일 현재 필리핀 신종 코로나 확진자 수는 총 2명으로 그중 한 명은 사망했다. 

- 전국에 의심환자는 총 105명으로 그중 12명이 음성 반응을 받고 퇴원했다. 필리핀에서는 필리핀 열대의학연구소(RITM, Research Institute for Tropical Medicine)와 호주 멜번대학 빅토리아 감염연구소(VIDRL)에서 감염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① 우한폐렴 확진자(Confirmed cases) : 2명 (우한폐렴으로 인한 사망자 1명 포함) 

② 의심환자(persons under investigation-PUIs) : 90명 

- 음성판정을 받았으나 입원 격리 후 모니터링 중인 환자까지 포함한 숫자임 

③ 음성반응 확정(퇴원) : 12명 

④ 의심환자 중 사망자 : 1명 


(비고)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감기 비슷한 증세를 보여서 초기에 병을 발견하기 어렵다. 증세가 심해지면 바이러스 검사를 하게 되는데 양성이면 확진, 음성이면 전염이 되지 않은 것으로 판단한다.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아도 일정 기간 동안 증상을 모니터링하게 된다.  

- 마닐라 지역 사망자 1명(29세 중국인)은 의심환자로 분류되었을 때 사망했다. 2월 2일 우한폐렴으로 인한 사망 아님으로 발표되었지만, 'PUI mortality'로 별도 분류되고 계속 모니터링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의심환자 발생지역 현황 (총 105명)


섬 구분
지방(Region)
주요 도시(City) / 주(Province)
확진자(양성반응)의심환자(PUI)
입원격리사망입원격리음성반응
(퇴원)
사망
루손
마닐라 대도시
(National Capital Region)
메트로 마닐라, 파라냐케, 문틴루파, 라스피냐스113121
코르디예라 행정구
(CAR)
산페르난도, 바기오, 벵겟, 이푸가오100
일로코스 지방
(Ilocos Region)
바기오, 일로코스, 팡가시난. 비간300
카가얀밸리 지방
(Cagayan Valley)
투게가라오, 바타네스, 이사벨라, 누에바 비즈카야100
중앙루손 지방
(Central Luzon)
산페르난도, 바타안, 불라칸, 누에바 에히야, 팜팡가(클락), 딸락1600
칼라바르손 지방
(CALABARZON)
바탕가스, 카비떼, 라구나, 리잘400
미마로파 지방
(MIMAROPA)
팔라완, 엘니도, 코론, 마린두케, 민도로400
비콜 지방
(Bicol Region)
레가스피, 알바이, 소르소곤000
비사야
서비사야 지방
(Western Visayas)
보라카이, 아클란주 칼리보, 바콜로드, 일로일로, 기마라스550
중앙비사야 지방
(Central Visayas)
보홀, 세부, 두마게테1420
동비사야 지방
(Eastern Visayas)
타클로반210
민다나오
북민다나오 지방
(Northern Mindanao)
카가얀데오로410
다바오 지방
(Davao Region)
다바오510
상태별 총계1190121



"예방은 치료보다 낫다."는 글과 함께 올라온 사진. 마닐라공항 터미널1에 마스크와 비옷, 수술용 장갑으로 중무장하고 입국하는 외국인 승객이 등장했다. (출처 : Raoul C Esperas의 페이스북



 파시그 시티에 있는 종합병원(Pasig City General Hospital)에 준비되었다는 격리 텐트(isolation tent). 얼마나 격리 효과가 있는지는 알 수 없다. (출처 : 필리핀 스타 신문


※ 위의 내용은 아래 자료를 참고로 작성되었습니다. 

· 필리핀 보건부(DOH. Department of Health)

https://www.doh.gov.ph/2019-nCoV

https://www.facebook.com/OfficialDOHgov

· Number of suspected nCoV cases in WV rises to 8

· Guimaras bars tourists from Wuhan, China

· Vlogger in Legazpi City ‘nCoV prank’ issues public apology

· PHILIPPINES Silliman University sets up online classes amid coronavirus threat



[필리핀 현지 소식] 2월 4일 현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우한폐렴) 관련 주요 신문기사 요약

- Copyright 2020. 콘텐츠 스튜디오 필인러브 all rights reserved -


※ 저작권에 관한 경고 : 필인러브(PHILINLOVE)의 콘텐츠(글. 사진, 동영상 등 모든 저작물과 창작물)는 저작권법의 보호 대상입니다. 필인러브의 콘텐츠를 개인 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올리실 때는 반드시 출처를 적어주시기 바랍니다. 사전 동의 없이 내용을 재편집하거나, 출처 없이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실 경우 저작권법에 따라 법적 조치를 취하겠습니다.


반응형

댓글0